기업과인물
HANDLER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이제 뉴스도 읽는 뉴스에서 보는 뉴스로
업계 최초로 구현되는 동영상 뉴스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 합니다.
취재를 원하는 업체는 하기 메뉴를 클릭하시어 신청하시거나
전화 070-4440-9582로 연락주시면 확인 후 등록 및 수정하여 드리겠습니다.
한국델켐(주) UGC행사에서 만난 오토데스크 피트 백스터 부사장과 APAC 영업이사 코지 츠지노
2016.09.05   |   조회 : 452
첨부파일 :  

한국델켐(주)는 지난 8월 27일, 28이 양일간 경기도 화성시 라비돌리조트에서 ‘제27회 한국델켐 유저그룹 컨퍼런스(the 27th User Group Conference ; UGC)’를 개최하여 데이터 분석과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컴퓨팅 등 최신 IT기술을 제조업에 어떻게 융합시켜 유연하고 효율적인 생산체계를 구축해 나갈지에 대한 차별화된 로드맵을 제시하였다.

‘Keep Changing, not to be changed’라는 슬로건 아래 개최된 올해 UGC 행사에는 사용자를 포함해 1,00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양승일 대표이사의 개회사에 이어 오토데스크 세션에서는 피트 백스터 부회장이 ‘미래를 위한 오늘(제조업을 위한 오토데스크의 비전)’을 주제로 한 발표가 있었다. 이날 UGC 행사취재를 위해 현장을 방문했었던 Handler는 강연을 마친 피트 백스터 부회장 및 코지 츠지노 영업이사를 만나 짧은 인터뷰 시간을 가졌다.


27한국델켐() 유저그룹 컨퍼런스에서 강연하고 있는 피트 백스터 오토데스크 부사장


[ 피트 백스터, 오토데스크 부사장 글로벌 디지털 제조 영업 부문 ]


한국델켐(주)의 UGC에는 이번이 몇 번째 참석하신 건지요?

개인적으로는 두 번째로 한국을 방문했습니다. 오토데스크는 2014년 델켐을 인수하여 오토데스크가 이 행사를 함께 주최한 지는 세 번째 해가 됩니다. 제가 오토데스크를 경영에 참가한 지가 1년 반이 되어 이번이 두 번째 방문입니다.

지난번 방문과 비교했을 때 다른 점이나 느낀 점이 있으신가요?

워낙 모든 것이 빨리 변하고 있어 1년 전 컨퍼런스와 비교하려니 조금 어려운 감은 있습니다만, 가장 많이 발전한 부분을 꼽는다면 플라스틱과 금속을 이용한 3D 프린팅인 적층가공입니다. 현재 전 세계 오토데스크의 주요 고객들은 어떻게 적층가공이 생산과정을 변화시킬 수 있는지에 대해 연구하고 투자하기 시작했습니다.

한국 CAD/CAM 산업과 시장에 대해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한국델켐(주)는 27년의 역사를 가진 기업으로 CAD/CAM 시장의 자동차 및 공급사슬 분야에서 우리에게 매우 중요한 회사입니다. 그동안 한국델켐(주)은 확고한 입지를 가지고 계속 성장해왔습니다. 한국 CAD/CAM 시장에서는 다양한 혁신과 기회가 있었고, 이러한 것들이 계속 지속되기를 기대하며 오토데스크는 지속적으로 투자해나갈 방침입니다.

한국 유저들에게 드리고 싶은 말씀이 있으신가요?

한국 유저들은 한국델켐(주)와 끈끈한 관계를 맺어오셨습니다. 저희는 지속적으로 이런 유저 분들과 가까이 일하면서 지원을 해나갈 것입니다. 오토데스크의 델켐 인수로 유저 분들은 제품을 좀 더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인상적인 신제품을 만나볼 수 있으며, 저희는 제품 간의 호환성을 높일 수 있는 새로운 기능 개발에도 투자하고 있습니다. 또한 시뮬레이션이나 적층가공과 같이 유저들의 제품에 더 큰 가치를 더해주는 오토데스크의 몇 가지 제품에 대한 접근성을 높였습니다. 제 생각에는 향후 1~2년 안에 유저들이 작업을 한층 수월하게 하실 수 있는 새로운 기능을 많이 접하게 될 것입니다.

타 국가에서도 이런 행사가 있습니까?

몇 가지 행사가 있습니다. 먼저 저희 파트너 사에 의해 개최되는 컨퍼런스가 있는데, 한국델켐의 유저그룹 컨퍼런스가 전 세계에서 가장 규모가 큽니다. 또한 진행도 아주 매끄럽게 하고 고객과의 관계도 매우 좋습니다.

오토데스크는 컨퍼런스용 브랜드인 “오토데스크 대학”이라는 행사를 개최합니다. 이번 주 초 서울에서 1,500여 명이 이 행사에 참석했습니다. 매년 라스베이거스에서도 대규모 행사를 개최하는데 이 행사에는 10,000여 명이 모여 기술관련 발표와 트레이닝 시간을 가집니다.

저희는 세계 여러 곳에서 행사를 개최하는데, 9월에는 일본과 중국에서 행사를 개최하며, 인도에서도 행사가 열립니다. 저희 파트너에 의해 개최되는 이벤트 중 UGC는 특별한 이벤트라고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발표 중 적층 디자인을 강조하시면서 미래에 중요한 디자인이 될 것이라고 하셨습니다. 바이오닉 디자인이 항공과 자동차 영역에 언제쯤 상용화가 될 것이라고 생각하십니까?

바이오닉 디자인은 이제 상용화되기 시작했으며, 제가 강연에서 언급한 비행기 칸막이는 이미 생산에 들어갔습니다. 대형 자동차 업체들은 우리 회사뿐만 아니라 이 영역을 개척하는 다른 회사들에게 1억 달러 정도를 투자하고 있습니다. 이 자동차 업체들은 가까운 시일 내에 대규모 생산에 들어갈 것입니다. 제 생각에는 5년 안에 생산이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현재로썬 상당부분 바이오닉 디자인은 연구과제입니다.

그리고 적층가공으로 여러 개의 동일한 부품을 생산하는 것도 아직 도전과제로 남아있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보여드렸던 몇 가지 예시 중 금속 3D 프린팅은 지난 1년 사이 상당히 발전하였으며, 이 기술 또한 앞의 기술과 같은 양상을 보일 것입니다.

모든 기술이 처음에는 비교적 천천히 발전하다 어느 시점부터 급격히 발전하는 것처럼 우리도 이 기술이 그런 양상으로 발전하기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적층가공과 절삭가공이 공존한다는 것입니다. 적층가공은 단일공정이 아니기에 절삭가공을 하시는 델켐 유저들에게 적층가공은 제품 향상을 위한 훌륭한 기회가 될 것입니다.

다른 오토데스크 행사에도 참석하십니까?

오토데스크에 12년째 근무하며 많은 이벤트에 참석했습니다. 지난해 중국에서 이벤트가 있었고 최근에는 터키를 방문했으며, 여러 유럽 국가들을 방문하였습니다. 이러한 이벤트를 통해 고객들은 제조시장이 변화하고 있고, 기술 변화의 속도가 가속화되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됩니다.

소프트웨어 업체로서 겪는 도전 과제 중 하나가 5년 뒤 기술이 어느 방향으로 발전할지 예측하고 제품 로드맵을 개발하는 것입니다. 그렇기에 저희는 이 점을 이해하시는 고객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아왔습니다. 저의 경우 디자인 분야에 몸담고 있지 않지만, 생성 디자인과 디자인이 변화하는 방식은 생산 업체에 커다란 영향을 줄 것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는 기업이 디자인하는 매우 복잡한 제품을 고객사가 좀 더 수월하게 제품을 생산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저희의 역할이기 때문입니다.

전시회에 참가를 많이 하시는지요? 그리고 올 하반기에 전시회 참가 계획이 있으신지요?

저희는 해마다 개최되는 여러 국제 무역 박람회에 참석하고 있으며, 9월 12일부터 17일까지 개최되는 전 세계에서 가장 큰 기계 박람회인 IMTS(시카고 국제공작기계박람회)에 참석할 예정입니다. 그리고 한국의 주요 고객들을 포함한 저희 주요 고객들도 이 박람회에 참석할 것입니다.


피트 백스터 오토데스크 부사장()APAC 코지 츠지노 영업이사()


[ 코지 츠지노, 아시아·태평양 영업이사 디지털 제조 그룹 ]


회사에서 맡고 계신 업무와 직책을 여쭤 봐도 되겠습니까?

저는 아·태지역 영업을 총괄하고 있으며, Pete Baxter 부사장님께 보고를 드리고 있습니다. 저의 주 업무는 델켐을 오토데스크에 잘 융합시키고, 매출을 증대시키는 것입니다.

아태 지역에 포함된 나라에는 어떤 나라가 있습니까?

일본, 중국, 한국, 오스트레일리아가 포함되며, 한국델켐(주)은 베트남,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에 계열사를 가지고 있습니다. 또 타이완에는 델켐 타이완이 있습니다.



  
  
목록보기 삭제수정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