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맵 ×

현대보테코

기획특집

엠쓰리파트너스
hnp인터프라
휴먼텍
한국마쓰이

자본재공제조합, 뿌리기업의 설비투자 활성화 위해 노력

작성자 : 취재부 2019-04-08 | 조회 : 572
- ㈜우진플라임 사출성형기 제품, 뿌리기업 신용보증 이용





 자본재공제조합(이사장 손동연)과 (주)우진플라임(대표이사 김익환)은 뿌리기업 설비구축을 위한 신용보증 상품의 홍보, 상품관리 등을 공동으로 추진하여 뿌리기업의 설비투자 활성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우진플라임 김창현 이사는 “뿌리기업과 사출성형 사업의 활성화를 위해 해당 상품을 이용할 예정”이며, “특히 뿌리기업에서 주로 필요로 하는 유압식·전동식 사출성형기를 해당 상품에 투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자본재공제조합은 뿌리기업의 고정밀화․첨단화 설비구축 지원을 위해 추진되는 ‘뿌리기업 설비구축 신용구매지원사업’의 시범사업을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위탁받아 3월 1일부터 운용하고 있다.

 이를 위해 뿌리기업과 설비 제조기업 간 신용거래 활성화를 위해 신규도입설비 담보부 지급보증 시범사업을 추진 중이며, 향후 사업 규모 및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신규도입설비 담보부 지급보증은 초기 설비구입 자금이 부담되거나, 자체 신용만으로 첨단 설비구입이 어려운 뿌리기업이 시중 리스‧렌탈 금리보다 저렴하게 설비 제조기업과 신용거래를 할 수 있게 됨에 따라 뿌리기업의 설비투자를 활성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자본재공제조합은 조합원사를 대상으로 본 신규 보증상품을 시범사업 형태로 추진하고 있으며, 3월 1일부터 3개월 동안 사출성형기, 선반, 머시닝센터 등 환가성이 높은 범용기계 품목 위주로 기업당 최대 25억 원의 보증 한도 내에서 운용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