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맵 ×

엠디코리아fcs

BIO매거진

엠쓰리파트너스
hnp인터프라
도일에코텍
한국마쓰이

삼양사, 폐어망 재활용한 플라스틱 소재 글로벌 친환경 인증 획득

작성자 : 관리자 2024-02-14 | 조회 : 577


- 국제 인증기관 유엘솔루션즈 친환경 인증 획득자동차 내외장재 부품으로 개발 중

- 화학 사업 분야 계열사에 전과정평가(LCA) 시스템 도입해 탄소 배출량 감축에 앞장

 

 

삼양그룹이 폐어망을 재활용한 플라스틱 소재의 국제 인증을 획득하고, 탄소 배출량 감축을 위한 전과정평가(LCA, Life Cycle Assessment) 시스템을 구축하며 친환경 경영에 앞장선다.

 

삼양그룹의 화학/식품 계열사 삼양사(대표 강호성)는 최근 폐어망을 재활용한 플라스틱(나일론) 소재 트리에코 4D(TRIECO 4D)’ 9종이 국제 시험·인증기관인 유엘 솔루션즈(UL Solutions)로부터 해양 플라스틱 재활용 글로벌 인증 ‘ECV Ocean Plastic(2809-3)’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유엘 솔루션즈에서 발급한 삼양사 트리에코 4D‘ECV Ocean Plastic’ 인증 마크

 

 

ECV Ocean Plastic 인증은 해양 폐기물 재활용 플라스틱의 무기물 함량 및 특성, 재활용 소재의 비율을 확인함으로써 해당 소재의 물성을 검증하고 그린 워싱(Green Washing, 실제로는 아니지만 친환경인 것처럼 홍보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유엘 솔루션즈가 만든 인증제도이다

 

원료의 집하, 운반을 포함해 재활용 소재로 만들기까지 전 주기를 추적하고, 모든 과정을 현장실사를 통해 엄격하게 확인해 인증한다.

 

삼양사가 이번에 인증을 획득한 트리에코 4D 9종은 교체 주기가 짧은 국내 근해 어업에서 발생되는 어망을 폐자원으로 사용하기 때문에 품질이 우수하고, 물성이 약해지는 재생 플라스틱의 한계를 삼양사의 컴파운드(첨가물을 섞어 물성을 개선) 기술력으로 극복한 소재이다.

 

현재 다수의 국내외 자동차 업체의 재료표준규격에서 요구하는 재료 물성 기준을 통과해 자동차 내외장재 부품뿐만 아니라 차체구조용 부품으로도 개발 중이다.

 

삼양사 강호성 대표는 이번 ECV Ocean Plastic 인증으로 트리에코 4D에 사용된 해양 폐기물에 대한 신뢰성과 소재의 우수성을 동시에 인정받았다라며, “폐어망 재활용 소재의 용도가 점차 확대됨에 따라 해당 소재를 생활용품, 가구, 패션 잡화 등 다양한 분야로 확대해 상품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양그룹은 최근 삼양사, 삼양화성, 삼양이노켐 등 화학 사업 부문 계열사에 전과정평가(LCA, Life Cycle Assessment)시스템을 구축하고 202312월부터 가동을 시작했다. LCA는 제품의 원료 채취부터 사용, 폐기 단계까지의 전 과정에서 탄소 배출량을 산출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하는 시스템을 말한다. 최근 탄소국경조정세(CBAM), EU 자동차 전과정평가제 등 탄소 배출량과 관련된 국제 규제가 마련되고 있어 LCA를 통한 탄소 배출량 감축에 관심이 전 세계적으로 높아지고 있다.

 

삼양그룹은 이번 LCA 시스템 구축으로 양산 중인 모든 제품별 탄소 배출량 현황을 파악할 수 있게 되었으며, 시뮬레이션 기능을 통해 신규 개발 제품의 재생 소재, 바이오소재 등 친환경 소재 적용 시 감소되는 탄소 배출량을 예측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추게 됐다. 앞으로 LCA 시스템을 통해 사업장별로 제조 전 단계와 제조 단계에서 발생하는 탄소 발생량을 지속 모니터링하고 탄소 배출량을 감축해 나갈 계획이다.

 

참고 URL: 삼양사 AM(Advanced Materials) BU(Business Unit) 홈페이지:

https://samyangep.com/kr/inde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