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맵 ×

엠디코리아fcs

국내/해외뉴스

엠쓰리파트너스
hnp인터프라
도일에코텍
한국마쓰이

KOMMA·공작기계 업계·KETI·VDW, 다자협력 MOU 체결

작성자 : 편집부 2024-06-01 | 조회 : 68

- AI 자율 제조를 통한 공작기계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

- 글로벌 공작기계 디지털 표준 적용 및 활용성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

 

 

한국공작기계산업협회는 41, KINTEX 2전시장 7/8컨퍼런스룸에서 공작기계 업계(DN솔루션즈, 스맥, 화천, 현대위아)-한국전자기술연구원(KETI)-한국공작기계산업협회(KOMMA)-독일공작기계협회(VDW)와 다자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상호 지원과 연대를 강화하면서 협력해 나가기로 하였다.

 

 


 

 

업무협약 체결식은 참여기업·기관 및 추진 내용에 따라 두 개의 협약식으로 나눠 진행되었다. 첫 번째는 DN솔루션즈, 스맥, 화천, 현대위아와 한국전자기술연구원, 한국공작기계산업협회가 ‘AI 자율 제조를 통한 공작기계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체결한 다자간 업무협약이다.

 

이 업무협약은 ‘AI 자율 제조 기술개발을 통한 공작기계 산업의 발전과 성공적인 생태계 조성을 위해 마련되었으며, 한국형 범용 기계 기술 인터페이스(K-UMATI) 표준모델 개발에 그 목적을 두고 있다. 업무협약 내용에는 공작기계 관련 AI 자율 제조 기술에 대한 상호 교류 공작기계 인터페이스 데이터 표준 협의 등에 대한 협력 사항들이 담겨 있다.

 

 


 

 

이와 함께 한국공작기계산업협회는 국내외 유관기관과의 파트너십 구축을 통해, 공작기계 디지털 표준 생태계 구축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의 일환으로 41, ‘독일공작기계협회-한국전자기술연구원-한국공작기계산업협회 업무협약체결식이 함께 진행되었다.

이 협약의 주요 골자는 산업기계, 시스템 간 통합된 디지털 상호운용성을 보장하기 위한 범용 기계 기술 인터페이스(umati)를 기반으로 하는 응용기술 개발기계 제조 산업에서 구체적으로 적용 가능한 use case를 개발하는 데 기여 및 협력하는 것이다.

 

SIMTOS를 주최하는 한국공작기계산업협회 관계자는 기계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서는 급변하는 수요시장 트렌드에 부합하는 생산제조환경 구축이 중요하다라고 말하며, “이번 MOU는 공작기계 산업뿐만 아니라 공작기계를 이용한 생산제조업계 전반의 ‘AI 자율 제조경쟁력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며, 앞으로도 협회는 공작기계 기반의 자율 제조 경쟁력 강화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덧붙였다.